반하나, 역주행 기운 잇는다…신곡 `보통의 연애` 발매


가수 반하나가 `보통의 연애`를 통해 가을 감성의 시작을 알린다.
반하나가 부른 `너만 들려주는 음악` 프로젝트 두 번째 싱글 `보통의 연애`가 30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악 사이트에 발매된다. `너만 들려주는 음악` 시리즈는 동명의 페이스북 페이지가 직접 가능성 있는 아티스트를 선별해 제작, 홍보해 주는 프로젝트다. 반하나는 그 두 번째 주인공으로 참여해 `역주행 신화`의 좋은 기운을 이어가겠다는 각오다. 반하나의 `보통의 연애`는 로맨틱시티가 총괄 프로듀싱을 맡아 피아노맨과 공동으로 작업한 발라드 넘버다. 연애 중에는 세상에서 가장 특별한 우리라고 생각했지만, 그 연애가 끝난 뒤 돌아보면 우리도 결국 남들과 다를 바 없는 그런 보통의 연애를 했다는 현실적인 사랑 이야기를 담았다. 특히 중반부 이후 고조되는 하이라이트가 `보통의 연애`의 감상 포인트로 손꼽힌다. 반하나만이 보여줄 수 있는 고음과 그 감정이 절정을 이뤄, 듣는 이로 슬픔을 넘어 짜릿한 쾌감까지 끌어낼 전망이다. `너만 들려주는 음악` 측은 “앞으로도 여러 가능성 있는 아티스트들을 선보이며 시리즈를 이어갈 예정이니 기대해 주시기 바란다”고 전했다.


디지털 이슈팀 유병철  기자  onlinenews@wowtv.co.kr